청 노영민·김상조·김종호 사의 표명
"문 대통령 국정 운영 부담 덜고 일신 계기 바라는 의미"
입력 : 2020-12-30 15:09:43 수정 : 2020-12-30 15:09:43
[뉴스토마토 최서윤 기자] 청와대 노영민 비서실장과 김상조 정책실장, 김종호 민정수석이 30일 사의를 표명했다고 청와대 밝혔다. 
 
정만호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브리핑을 통해 "오늘 청와대 참모진의 사의 표명이 있었다"며 이같이 전했다.
 
노 실장 등은 문재인 대통령에게 국정 운영 부담을 덜어드리고 국정 일신의 계기로 삼아 주기를 바라는 의미에서 사의를 표명했다고 정 수석은 설명했다.
 
정 수석은 "국가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대통령께서 백지 위에서 국정 운영을 구상할 수 있도록 물러나겠다는 뜻을 밝힌 것"이라고 덧붙였다. 
 
노영민(오른쪽) 청와대 비서실장과 김상조 정책실장이 지난달 13일 국회 운영위원회 전체회의에서 대화를 나누는 모습. 사진/공동취재단
최서윤 기자 sabiduri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서윤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