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여 단독으로 국회법 개정…세종의사당 서둘러야"
22일 대전서 기자회견…"충청 메가시티를 대한민국 '성장 심장' 삼겠다"
입력 : 2021-08-22 15:49:57 수정 : 2021-08-22 15:49:57
[뉴스토마토 최병호 기자] 더불어민주당 경선에 출마한 이낙연 의원이 국회의 세종시 이전 시기를 앞당기기 위해 "불가피할 경우 민주당 단독으로라도 국회법 개정안을 처리하겠다"라고 밝혔다.
 
22일 이 의원은 대전광역시 중구 민주당 대전시당에 열린 대전지역 간담회에서 대전과 세종, 충북, 충남을 광역 경제생활권으로 묶는 '충청 메가시티' 전략을 발표하고 "충청 메가시티를 기초과학과 비즈니스가 융합하는 대한민국 성장의 심장으로 삼겠다"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이 의원은 충청 메가시티 완성을 위해선 국회 세종의사당 설치와 대통령집무실 세종 이전이 서둘러 진행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의원은 "아직 세종으로 옮기지 않은 중앙행정기관 이전을 신속히 추진해 행정수도를 조속히 완성하겠다"라며 "국회 완전이전 시기를 앞당기는 한편 민주당 단독으로라도 국회법 개정안을 처리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김대중 대통령의 지방자치, 노무현 대통령의 균형발전, 문재인 대통령의 균형발전 2기 정신을 담아 충청 메가시티를 행정과 과학수도로 만드는 것을 반드시 해내겠다"라고 부연했다.
 
22일 더불어민주당 경선에 출마한 이낙연 의원이 대전광역시 중구 민주당 대전시당을 찾아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사진/뉴시스
 
최병호 기자 choibh@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병호

최병호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