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백의종군 뜻 감사"
"선당후사 정신, 새누리당 저력될 것"
입력 : 2012-03-15 09:22:25 수정 : 2012-03-15 09:22:37
[뉴스토마토 김혜실기자] 김무성 의원을 포함해 새누리당 공천에서 탈락한 의원들이 잇따라 백의종군 뜻을 밝힌 것에 대해 박근혜 위원장이 경의를 표했다.
 
박근혜 위원장은 15일 새누리당사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안타깝게 이번에 공천을 받지 못한 많은 의원들과 후보들께서 당의 결정에 승복하는 어려운 결정을 내렸다"며 "선당후사의 정신이야말로 새누리당의 저력"이라고 말했다.
 
박 위원장은 "지역구 후보 공천이 막바지에 접어 들었고 이제 새누리당 모두 힘을 합쳐서 국민이 행복한 대한민국을 만드는 일에 다시한 번 마음을 모아야 된다"고 덧붙였다.
 
새누리당 붉은 점퍼를 입고 회의에 들어온 박 위원장은 "붉은 점퍼를 입으니 유치원생들이 모여 앉은 느낌인데, 순수하게 돌아가서 국민 행복만 생각하는 사람들로 거듭나는 계기가 되자"고 강조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혜실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