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네시스, 2020년형 ‘G90’ 북미 시장 최초 공개
입력 : 2019-11-21 16:42:21 수정 : 2019-11-21 16:42:21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제네시스 브랜드가 플래그십 세단 ‘G90’를 북미 시장에 최초로 공개하며 시장 공략을 적극 추진한다. 
 
제네시스는 20일(현지시간) 미국 LA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9 LA 오토쇼’에서 2020년형 G90를 북미시장에 최초로 선보였다. G90는 제네시스가 선보인 초대형 플래그십 세단 ‘EQ900’의 페이스리프트 모델로 국내에서는 지난해 말 출시됐으며, 북미 시장에는 이번 LA 오토쇼를 통해 공개됐다.
 
제네시스는 고유의 디자인 디테일인 지-매트릭스(G-Matrix)를 헤드/리어 램프 및 전용 휠에 적용해 강한 선과 풍부한 볼륨감의 균형 잡힌 비례로 고급스러움을 부각시킨 것이 특징이다.
 
제네시스가 LA오토쇼에서 G90를 북미 시장 최초로 공개했다. 사진/제네시스
 
이용우 제네시스 사업부 부사장은 “제네시스의 높은 상품성을 통해 북미 판매량이 서서히 증가하고 있다”며 “플래그십 모델 G90를 통해 확고한 입지를 다질 것”이라고 말했다.
 
마크 델 로소(Mark Del Rosso) 제네시스 북미 담당 CEO는 “미국 시장에서 10월까지 제네시스 판매량이 전년대비 81% 증가했다”며 “북미 시장에 향후 다양한 제네시스 모델 라인업을 소개하며 공격적인 행보를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제네시스가 LA오토쇼에서 북미 최초로 공개한 G90는 △3.3 터보 △5.0 가솔린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가 탑재된 모델이 판매될 예정이다. 제네시스는 LA 오토쇼 기간 △G70 △G80 △G90 등 차량 7대를 전시한다. 
 
LA오토쇼에 공개된 2020년형 G90 모습. 사진/제네시스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재홍

경제와 문화가 접목된 알기쉬운 기사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