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뛰어난 재능과 젊은 에너지" 미 '굿데이 뉴욕' 스트레이 키즈 호평
입력 : 2019-05-15 18:41:32 수정 : 2019-05-15 18:41:32
[뉴스토마토 권익도 기자] "뛰어난 재능과 젊은 에너지를 지닌 K팝 그룹!"
 
미국 토크쇼 '굿데이 뉴욕(Good Day New York)'가 그룹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를 호평했다. 스트레이 키즈 멤버들은 14일 오전 9시(현지시간) 이 방송 스튜디오에 출연, 현지 시청자들 앞에서 9인 9색 캐릭터를 소개했다.
 
'굿데이 뉴욕'은 미국 FOX5 채널에서 1988년부터 30여년 간 진행돼 온 아침 토크쇼다. 뉴욕시의 시사교양, 문화 등 다양한 정보를 전달하는 방송으로 알려져 있다. 지난해 같은 소속사 그룹 갓세븐이 이 프로그램에 출연한 바 있다.
 
이날 방송에서 멤버들은 데뷔 1주년을 기념해 지난 3월 발매한 앨범 '클레 원 : 미로(Cle 1 : MIROH)' 타이틀곡 '미로(MIROH)'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멤버들은 두 사회자에게 '미로'의 포인트 안무를 가르쳐 주면서 특유의 에너지 넘치는 매력을 발산했다. 리더 방찬은 팬들의 응원을 원동력으로 꼽으며 뉴욕 공연에 대한 기대감을 보이기도 했다.
 
그룹은 미국에서 총 4차례의 쇼케이스를 이어간다. 당초 15일과 17일, 19일 총 3차례 쇼케이스를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티켓 매진 사태로 하루 일정(14일)을 추가했다.
 
스트레이 키즈는 1월19일 태국을 시작으로 데뷔 첫 해외 쇼케이스 투어를 열고 글로벌 팬들과 만나고 있다. 자카르타, 멜버른, 시드니, 마닐라 공연을 성료했으며 미국 쇼케이스로 투어 열기를 이어간다.
 
스트레이 키즈. 사진/JYP엔터테인먼트
 
권익도 기자 ikdokwon@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권익도

자유롭게 방랑하는 공간. 문화를 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