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문 대통령에 만남 요청" 영수회담 제안
<뉴스토마토>인터뷰…이철희 정무수석에 전달
입력 : 2021-07-12 17:00:00 수정 : 2021-07-12 17:00:00
[뉴스토마토 문장원 기자]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청와대 측에 문재인 대통령과의 회담을 요청했다며 그 대답을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12일 오전 국회 당 대표실에서 <뉴스토마토>와 인터뷰를 갖고 문 대통령과의 회동에 관한 질문에 "저는 만나자고 이야기를 했는데 청와대에서 늦어지는 사정이 있는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 대표는 '청와대에 요청했는데 답이 아직 없는 것인가'라는 질문에 "지난번 최재형 감사원장 부친 빈소에서 이철희 청와대 정무수석과 조우했다"라며 "제가 (회담을 하자는) 이야기 한 적이 있다"라고 했다.
 
그러면서 이 대표는 "청와대도 상당히 전향적으로 이야기를 했는데 늦어진 이유가 있다고 본다"라며 "회담 일정 등은 아직 정해진 바 없다"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지난달 11일 영국에서 열린 주요 7국(G7)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출국하기 전 이 대표에게 전화를 걸어 "대선 국면이라 당 차원이나 여의도 정치에서는 대립이 불가피하더라도 코로나 위기가 계속되는 만큼 정부와는 협조해 나가자"라고 말한 바 있다.
 
아울러 이 대표는 이날 저녁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대표와 회동을 갖는다. 이 자리에서 두 사람은 여야정 상설협의체와 국회 심사를 앞둔 2차 추가경정예산안에 대한 논의를 나눌 것으로 보인다.
 
이 대표는 인터뷰에서 "송 대표도 가지고 있는 고민이 있을 것"이라며 "저는 절대 제 카운터 파트너가 곤란할 상황을 만들어서 이득을 보려고 하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제가 칭찬할 것은 칭찬하고 또 협력하는 관계를 구축하는 것이 목표"라고 했다.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가 12일 <뉴스토마토>와의 인터뷰에서 문재인 대통령과의 회동을 제안했고, 이를 기다리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뉴스토마토
 
정리 / 조문식·문장원 기자 moon3346@etomato.com
대담 / 권대경 정치부장
영상·사진 / 홍승일·이재성 PD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문장원

싱싱한 정보와 살아있는 뉴스를 제공하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