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문재인의 박근혜 사과 요구에 "연좌제"
"지나친 정치적 행위.. 구체적 책임 이유 없다"
입력 : 2012-03-15 10:43:31 수정 : 2012-03-15 11:02:01
[뉴스토마토 박수현기자] 새누리당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은 15일 박근혜 위원장에 대한 문재인 민주통합당 상임고문의 유신체제 사과 요구에 대해 "지나친 정치적 행위"라고 평가했다.
 
김 비대위원은 이날 오전 평화방송라디오 '열린세상 오늘 이상도입니다'에 출연해 "일종의 연좌제 성격이 있다고 보느냐"는 진행자의 질문에 "그런거죠"라며 이같이 말했다.
 
김 비대위원은 "박 위원장이 당시 유신체제를 이끌었던 박정희 대통령의 딸임에는 분명하지만 그것에 대한 구체적인 책임을 질 이유는 없다"고 항변했다.
 
그는 이어 "그간 박 위원장이 유신시대에 일어났던 여러가지 사안에 대해서 나름대로의 사죄도 하고 했는데 그 이상의 것을 갖다가 박 위원장에게 요구하는 것은 너무 지나치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원래 사람이 어느 부모 아래에서 태어난 사람은 자유스러워야 하는데 그걸 자꾸 연결을 시켜서 얘기하는 건 좀 문제가 있다"고 강조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수현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