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보자 매수' 곽노현 전 교육감 29일 가석방 결정
입력 : 2013-03-18 19:54:52 수정 : 2013-03-18 19:57:29
 
[뉴스토마토 김미애기자] 서울시교육감 선거 과정에서 후보 단일화 대가로 금품을 건넨 혐의로 기소돼 대법원에서 실형을 선고 받은 곽노현 전 서울시 교육감이 가석방된다.
 
법무부는 18일 가석방심사위원회를 열고 징역 1년의 실형을 확정 받아 교육감직을 상실하고 복역해온 곽 전 교육감을 오는 29일 오전 10시에 가석방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곽 전 교육감은 오는 29일 여주교도소에서 풀려날 예정이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김미애

  • 뉴스카페
  • emai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