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사개특의 전체회의 시작…공수처법 패스트트랙 지정안건 상정
입력 : 2019-04-26 21:47:58 수정 : 2019-04-26 21:48:28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국회 사법개혁특별위원회 전체회의가 26일 오후 9시20분쯤 개의됐다.
 
사개특위 회의는 당초 이날 오후 8시에 개의될 예정이었지만 자유한국당이 국회 본청 220호실을 봉쇄해 회의장을 문화체육관광위원회 회의실로 옮겨 시작했다. 사개특위는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법과 검경수사권 조정법 등 사법개혁 법안을 패스트트랙 지정 안건으로 상정했다.
 
한국당 의원들이 사개특위 전체회의 장소를 방문해 안건 상정 절차와 바른미래당 오신환 의원 등 사보임 문제를 지적하며 항의하고 있다.
 
이상민 사법개혁특별위원회 위원장이 26일 오전 국회에서 사개특위 개회를 선언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