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희상, 이인영 만나 조속한 국회 정상화 당부
"밥 잘 사주는 할아버지 역할 잘할 것…여당 원내대표 역할 아주 중요"
입력 : 2019-05-10 15:39:03 수정 : 2019-05-10 15:39:03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이 10일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를 향해 "밥 잘 사주는 할아버지 역할을 틀림없이 잘하겠다"며 조속한 국회 정상화를 당부했다.
 
문 의장은 이날 국회에서 이 원내대표를 만나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전날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가 되겠다'고 한 발언을 언급하며 이같이 말했다. 그러면서 "누님 모시고 가난한 집의 장손으로 시어머니, 시아버지 잘 모시듯 문재인 대통령과 정부, 그리고 국회 자체를 이끌어가는 책임이 있다. 제일은 국민"이라며 "여당 원내대표 역할이 아주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에 이 원내대표는 "절대 제 고집과 제 신념으로 하지 않겠다"며 "많은 사람들의 공통된 이해를 대변하고 앞세우겠다"고 밝혔다. 그는 "다음주쯤 바른미래당 원내지도부와 민주평화당 원내지도부가 가시화되니 한 번 원내대표들을 다 모이라고 해서 지혜를 찾아볼 계기를 만들어달라"고 부탁했다.
 
문희상 국회의장이 10일 국회에서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를 만나 반갑게 악수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