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특별 안전교육 시행…"안전한 작업환경 조성"
계획예방정비공사 기간 무재해 목표
4대 위험작업 안전수칙 등 교육 진행
2024-03-05 17:55:07 2024-03-05 17:55:07
[뉴스토마토 김소희 기자] 한국중부발전은 신보령발전본부 대강당에서 신보령 제2호기 계획예방정비공사를 앞두고 경영진이 직접 특별 안전교육을 시행했다고 5일 밝혔습니다. 
 
이번 특별 안전교육은 김광일 중부발전 기술안전본부장이 직접 강사로 나섰습니다. 계획예방정비공사 기간 무재해 달성을 위해, 과거 아차사고·산업재해 사례를 중심으로 공사감독원·협력업체 직원 대상으로 교육을 진행했습니다.
 
안전교육은 4대 위험작업 안전수칙(고소·중량물·밀폐·전기 작업 등) 내용 등으로 이뤄졌습니다. 
 
교육의 효과를 높이기 위해 안전퀴즈를 진행해 정답자 대상으로 소정의 상품을 제공하는 등 참여 근로자들의 안전역량 향상과 안전의식 고취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고 중부발전 측은 설명했습니다. 
 
김광일 중부발전 기술안전본부장은 "신보령발전본부 특별 안전교육을 시작으로 전 사업장을 대상으로 교육을 확대 시행해 안전한 작업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다가오는 계획예방정비공사 기간동안 모든 근로자가 안심하고 일할 수 있는 작업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김광일 한국중부발전 기술안전본부장(왼쪽에서 세 번째)이 5일 협력기업 안전관리 우수직원에 대한 포상을 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한국중부발전)
 
세종=김소희 기자 shk3296@etomato.com
이 기사는 뉴스토마토 보도준칙 및 윤리강령에 따라 김나볏 테크지식산업부장이 최종 확인·수정했습니다.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지난 뉴스레터 보기 구독하기
관련기사
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