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조선, 스마트십·사이버 보안 인증 상위 등급 획득
입력 : 2019-07-09 09:47:06 수정 : 2019-07-09 09:47:06
[뉴스토마토 최유라 기자] 대우조선해양이 세계적인 선급으로부터 스마트십 관련 기술을 인정받으며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대우조선해양은 최근 세계적 선급협회인 영국 로이드(LR)로부터 스마트십 사이버 보안 솔루션 인증 상위등급(Digital AL3 SAFE SECURITY)을 획득했다고 9일 밝혔다. 인증식에는 권오익 대우조선해양 선박사업본부장, 로이드 코리아 총괄 이진태 대표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사이버 보안(Cyber Security) 기술은 운항 중인 선박의 각종 데이터와 소프트웨어를 해킹 등의 외부 위협으로부터 보호하기 위한 것이다. 최근 스마트십 개발이 활발해지면서 국제해사기구(IMO)를 중심으로 이 분야에 대한 위험관리가 전세계 조선?해양산업의 중요한 화두로 떠오르고 있다.
 
대우조선해양 서울사옥에서 이진태 로이드선급 코리아 총괄 대표(오른쪽)가 권오익 대우조선해양 전무에게 인증서를 수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대우조선해양
 
로이드 선급의 스마트십 사이버 보안 인증시스템은 이러한 사이버 위험에 대한 대응정도를 엄격한 기준으로 설계한 세계적인 시스템으로, 선박과 육상을 통합하여 관리할 수 있는 기능성과 안전성을 검증하여 등급을 부여한다. 대우조선해양은 이번 검증에서 원격운항이 가능한 선박을 육상에서도 감시하고 제어할 수 있는 수준의 스마트십 기술 과 사이버 보안 등급인 ‘AL3’ 등급을 업계 최초로 인증 받았다.
 
AL3 등급을 획득한 대우조선해양의 스마트십 솔루션은 선박(스마트십)의 전자해도시스템(ECDIS)과 선박감시 시스템(Ship Surveillance) 등을 통해 해상과 육상에서 동시에 선박의 최적운항과 선박안전을 지원하고, 각종 시스템을 원격으로 감시하며 제어할 수 있다.
 
대우조선해양은 지난해 7월 동 선급으로부터 사이버 보안(통신시스템)에 대한 기본인증(AIP)을 받은 바 있으며, 이후 해양항법장비 전문 국내기업인 마린웍스(Marineworks)와 협업을 통해 보다 상위 등급인 이번 인증을 획득하게 됐다.
 
특히, 이번 검증은 대우조선해양이 현재 건조하고 있는 초대형 컨테이너선의 스마트십 시스템을 대상으로 이뤄졌으며, 실제 이 기술 중 선박감시 시스템은 해당 선박에 그대로 적용될 예정이다. 아울러 또 다른 세계적 선급들로부터 사이버 보안 기술 관련 추가 인증을 획득할 방침이다. 
 
이와 관련해 이진태 로이드 대표는 “대우조선해양의 이번 인증은 최근 스마트십 기술 개발 트렌드에 선제적으로 대응한 것으로 평가하며, 향후 시장에서 환영 받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권오익 대우조선해양 전무는 “안전성과 신뢰성을 한 차원 높인 스마트십 관련 솔루션을 선주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며 “국내 기자재업체와 함께 이뤄낸 성과라 더 의미 있게 생각한다”고 강조했다. 
 
최유라 기자 cyoora17@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최유라

반갑습니다. 산업1부 최유라 기자입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