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야, 김현준 국세청장 후보자 인사청문회 26일 실시 합의
입력 : 2019-06-18 14:29:56 수정 : 2019-06-18 14:32:13
김현준 국세청장 후보자. 사진/뉴시스
[뉴스토마토 박주용 기자] 여야는 오는 26일 김현준 국세청장 후보자의 인사청문회를 실시하기로 합의했다.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간사인 김정우 의원은 18일 국회에서 열린 상임위 간사단 회의를 마치고 기자들과 만나 "오늘 오전 자유한국당 포함한 여야 3당 간사 합의해서 일정을 잡았다"고 밝혔다. 김 의원에 따르면 기재위는 19일 오전 11시30분 전체회의를 열고 김 후보자 인사청문회 실시계획서 등을 처리할 계획이다.
 
김 의원은 "24일 청문보고서 법정시한을 지킬 수 없게 돼서 아쉽지만 한국당이 청문절차를 합의해서 다행이라고 생각한다"며 "늦게 한만큼 야당이 인신공격성보다는 후보자에 대한 정책능력과 전문성을 검증하는 청문회가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박주용 기자 rukaoa@etomato.com

ⓒ 맛있는 뉴스토마토, 무단 전재 - 재배포 금지

  • 박주용

꾸미지 않은 뉴스를 보여드리겠습니다.

  • 뉴스카페
  • email
  • facebook